전남도, 귀농어 귀촌 찾아가서 설명한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남도, 귀농어 귀촌 찾아가서 설명한다

13일 농협중앙회 안성교육원서 퇴직자 등 대상 설명회

전라남도는 13일 농협중앙회 안성교육원에서 농협은행 퇴직자 및 예비퇴직자를 대상으로 ‘전라남도 찾아가는 귀농어 귀촌 설명회’를 열었다.

이번 찾아가는 귀농어 귀촌 설명회에서는 전남의 귀농어 귀촌 지원정책과 작목 선택 요령, 빈집 정보 등을 안내했다.

특히 도시 귀농어 귀촌인이 관심이 높은 ‘귀농인의 집’과 ‘구례 체류형 농업창업 지원센터’에 대한 소개도 이어졌다.

농협중앙회 안성교육원에서는 매년 상·하반기로 나눠 농협 퇴직자 및 퇴직 예정자를 상대로 귀농 귀촌 교육을 하고 있다. 이번 설명회는 40여 명의 대상자가 참여해 귀농 귀촌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전라남도는 올 상반기 기아자동차 광주공장, 광주전남 혁신도시 이전기관 등을 찾아가 귀농어 귀촌 설명회를 개최한 바 있다.

하반기에는 육·해·공군을 대상으로 하는 국방 전직 교육원, 제대군인 지원센터, 목포 조선업 희망센터, 광주전남 귀농운동본부등을 방문해 꾸준히 찾아가는 설명회를 추진할 예정이다.

전라남도는 연간 80만~90만 명으로 늘어나는 베이비부머 세대의 은퇴 본격화에 대응해 귀농어 귀촌 지원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전라남도 귀농어 귀촌 종합지원센터를 서울시와 협의해 서울 설치를 추진하고, 전남에서 먼저 살아보기, 전남형 귀농인의 집, 권역별 체류형 창업지원센터, 귀농어 귀촌 상생협력 마을 육성·확대 등을 추진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광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