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연주 광주시의원, "경계선 지능학생 특화교육 예산세워야"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장연주 광주시의원, "경계선 지능학생 특화교육 예산세워야"

광주광역시의회 장연주(정의, 비례) 의원은 14일 열린 광주시의회 예결위 시교육청 결산심사에서 경계지능 학생을 위한 예산을 세울 것을 주문했다.

장 의원은 "광주시교육청 예산 2조원 시대를 열었으나 경계선 지능학생을 위한 특화교육을 예산이 전혀 반영되지 않고 있다"며 "내년부터 광주지역의 경계지능 학생을 위한 특화교육 예산을 세워야 한다"고 지적했다.

경계선 지능 학생(borderline mental disability)은 지능지수가 70~85 IQ 사이로 평균 인식능력 미만이지만 지적 장애만큼 심각하지는 않은 학생들로, 그동안 이들을 위한 교육시스템이 지원되지 않았다.

이에대해 광주시교육청 오승현 부교육감은 "맞춤형 교육의 필요성이 여러 군데서 제기되고 있다"며 "수요조사와 사례수집을 해서 투자를 하겠다"고 답변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광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