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철도 2호선, ‘숙의 프로그램’ 구성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도시철도 2호선, ‘숙의 프로그램’ 구성

시민참여단 스스로 학습·토론해 합리적 의사판단 도움

도시철도 2호선 ‘건설 찬·반’의 의견을 제시할 250명 시민참여단이 스스로 학습해 합리적인 의사판단을 하도록 도움을 주는 ‘숙의 프로그램’이 구성됐다.

광주 도시철도 2호선 공론화위원회(이하 ‘공론화위원회’)는 지난 12일 오후 5차 회의를 열어 ‘도시철도 2호선(지하철 2호선) 공론화 시민참여단 250명이 거쳐야 할 관문으로 숙의자료집과 이러닝(e-Learning) 학습, 온라인 전용 질의 답변인 Q&A방, 시민참여단 종합토론회 등의 숙의 프로그램을 준비하기로 했다’고 14일 밝혔다.

시민참여단 250명은 도시철도 2호선 건설 찬성·반대·유보와 성별, 연령, 지역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이달 26일까지 구성된다.

공론화위원회는 시민참여단이 학습해야 할 숙의자료집은 도시철도 2호선 ‘건설 찬·반’ 양측의 주장을 분리해 이달 26일에 발간하기로 했다.

숙의자료집은 △공론화 개요와 △광주시 교통현황(도시철도 2호선)을 비롯해 △도시철도 2호선 건설 찬·반 양측의 주장을 각각 30쪽 이내로 담아 제작하기로 했다.

특히 건설 찬·반 양측이 주장한 숙의자료집 초안이 나오면 전문가의 검증과 수정을 거쳐 최종본을 우편과 이메일로 시민참여단에게 보내 스스로 학습하도록 돕기로 했다.

또한 시민참여단 250명이 참여하는 종합토론회는 오는 11월 9일(금)~10일(토), 1박 2일 집중해서 진행하기로 했다.

다음 제6차 회의는 19일 열어 시민참여단 종합토론회 프로그램 등을 집중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다.

최영태 공론화위원장은 “깊이 생각하고 토론하는 공론화 숙의 프로그램을 이해관계자의 의견과 전문가의 검증을 통해 집중적으로 학습하도록 구성했다”며 “시민참여단 뿐만아니라 광주 시민도 숙의·토론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해 나가길 기대 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광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