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자동차전용도로 걷던 20대 女 차에 치여 숨져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자동차전용도로 걷던 20대 女 차에 치여 숨져

9일 새벽 4시쯤 광주 광산구의 제2순환도로에서 김 모(20·여)씨가 달리던 승용차에 치였다.

머리를 심하게 다친 김 씨는 현장에서 숨진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가 난 장소는 중앙분리대가 설치된 자동차전용도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승용차 운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광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