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대, 올해 한국공간디자인 공모전 휩쓸어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대, 올해 한국공간디자인 공모전 휩쓸어

대상·동상·장려상 등 18명 대거 입상

광주대학교(총장 김혁종) 인테리어디자인학과 학생들이 '2018 한국공간디자인 전국 공모전'에서 대상을 차지하는 등 각종 상을 휩쓸었다.

광주대는 9일 (사)한국공간디자인협회가 최근 광주비엔날레 전시실에서 주최한 '2018 한국공간디자인 전국 공모전'에서 인테리어디자인학과 오승현·정혜수 학생(4년)이 작품 '턴 더 페이지(TURN THE PAGE)'로 실내공간디자인부문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같은 학과 전진호·문나영(4년)은 동상, 오상협(4년) 장려상, 오세진(4학년)은 특선, 임소형 학생(3년) 등 8명은 입선에 당당히 이름을 올리는 등 모두 18명이 입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들 수상자들은 지난 6일 광주비엔날레 전시실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상금과 함께 상장을 각각 받았다.

올해 한국공간디자인 전국 공모전에는 총 140점이 출품됐으며 대상 1점, 금상 1점, 은상 2점, 동상 4점, 특별상 6점, 장려상 10점 등 총 83점의 작품이 입상했다.

오승현 학생은 "공간이라는 무한한 생각의 틈 안에서 앞으로 우리가 가야할 방향을 표현한 게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다양한 공간을 제안해 인테리어디자인계의 발전 방향을 제시하는 디자이너로 성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광주대 곽우섭 인테리어디자인학과장은 "이번 공모전에 학생들이 대거 수상함으로써 광주대의 웰니스인테리어 분야 사회맞춤형 교육체계의 우수성이 다시 한 번 확인됐다"며 "학생들이 예술성과 창의성을 디자인으로 자유롭게 표현하고 현장 실무 전문성도 강화해 나갈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광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