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교계, 차별금지법 제정철폐를 위한 집회 연달아 열어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목포교계, 차별금지법 제정철폐를 위한 집회 연달아 열어

(사진=광주CBS 교계뉴스 화면 캡쳐)

(사진=광주CBS 교계뉴스 화면 캡쳐)
목포기독교 교회연합회(회장 김용암 목사)는 범사회문제대책운동본부(대표회장 조현용 목사)와 목포연합장로회(회장 김웅 장로) 그리고 전남 성시화운동본부(본부장 백동조 목사) 등과 함께 지난 15일(수) 전남도청과 목포시청 앞에서 “차별금지법 제정철폐”를 위한 집회를 개최했다.

(사진=광주CBS 교계뉴스 화면 캡쳐, 목포교계는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 반대를 위한 시위를 지난 7월 15일 전남도청과 목포시청 앞에서 열었다.)

(사진=광주CBS 교계뉴스 화면 캡쳐, 목포교계는 포괄적 차별금지법 제정 반대를 위한 시위를 지난 7월 15일 전남도청과 목포시청 앞에서 열었다.)
국회에서 포괄적 차별법을 발의한 것에 맞춰 열린 이 날 집회에서 범사회문제대책운동본부 대표회장 조현용 목사는 “차별금지법은 동성애와 동성혼을 조장하며 기독교를 탄압하는 악법 중에 악법이고 하나님을 믿는 믿음의 백성은 이를 결코 좌시해서는 안된다”며 차별금지법 제정철폐의 당위성을 주장했다.

목포기독교연합회 회장 김용암 목사는 "포괄적 차별금지법은 표현의 자유, 종교의 자유를 막는 악법이다"면서 차별 금지법 제정을 막아야 한다는 ‘차별금지법 제정철폐를 위한 선언문‘을 낭독했다.

합심기도에 이어 범사회문제대책운동본부 사무총장 홍석기 목사의 인도로 참석자들은 ‘차별금지법 제정을 철폐하고 기독교 탄압을 반대한다’는 구호를 제창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광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