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우치공원 연간 방문객 100만 돌파 기대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우치공원 연간 방문객 100만 돌파 기대

우치동물원 원숭이사전경(사진=광주광역시 제공)

우치동물원 원숭이사전경(사진=광주광역시 제공)
우치동물원과 패밀리랜드가 자리한 우치공원이 광주 시민의 대표적인 나들이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13일 광주광역시는 지난해 75만5000명이던 우치공원 방문객이 올 상반기에만 46만5000명으로 늘어나 2013년 이후 처음으로 연간 방문객 100만 명 돌파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광주시는 우치공원이 도심에서 멀지 않은 곳에 동물원과 놀이시설이 함께 있고, 공원 내 녹지공간이 잘 보전돼 부담없이 방문할 수 있는 도심 휴양공간으로 시민들에게 인식되면서 평일에는 어린이집이나 유치원, 초·중고교의 단체 방문이, 주말에는 가족 단위 나들이객들의 방문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하고 있다.

광주시는 2015년 5월 우치동물원을 무료 개방한 이후 조경․휴양시설 확충 등 관람환경 개선사업과 동물사 리모델링 등 시설개선사업을 비롯해 동물생태해설사와 함께하는 동물원 체험, 직업탐방교실 등 다양한 체험과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우치공원 활성화를 꾀해 왔다,

실제로 2016년 관리위탁사 선정때 유희시설에 대한 지속적이고 과감한 투자를 주요 선정 기준으로 둔 결과, 2005년 이후 도입이 전무했던 놀이기구의 경우 2016년 이후 대관람차를 비롯한 7종이 새롭게 도입돼 운영되고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광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