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국 잡힌다" 광주 경찰, 15년 도피 연쇄 강도강간범 검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결국 잡힌다" 광주 경찰, 15년 도피 연쇄 강도강간범 검거

대검 데이터베이스 DNA 정보로 검거

15년 전 광주에서 발생한 연쇄 강도강간 사건의 범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지방경찰청은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김 모(52) 씨를 구속했다고 11일 밝혔다.

김 씨는 지난 2003년 7월부터 2006년 11월까지 광주 지역에서 7차례에 걸쳐 혼자 사는 여성들의 집에 침입해 금품을 빼앗고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 씨는 대전에서도 3건의 유사한 성범죄를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경찰은 현장에서 채취한 DNA 분석을 통해 범인이 동일범임을 추정했을 뿐 김 씨를 범인으로 특정하지 못했다.

광주 연쇄 강도강간 사건은 결국 미제로 남게 됐다.

김 씨는 이후 다른 성범죄를 저질러 붙잡히면서 DNA 정보가 대검찰청의 데이터베이스에 남게 됐다.

최근 미제 사건 수사를 해오던 경찰은 대검찰청으로부터 동일한 DNA 정보가 등록된 사실을 확인하고 김 씨를 붙잡았다.

경찰 관계자는 "나쁜 짓을 하면 결국 붙잡힌다"며 "앞으로도 아직 해결하지 못한 다른 미제 사건에 대해 지속적으로 수사를 벌여 범인들을 꼭 붙잡아 합당한 처벌을 받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광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