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농협, 도농 상생 농산물 직거래장터 운영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남 농협, 도농 상생 농산물 직거래장터 운영

1사 1촌 자매결연 마을 우수농산물 판매

전남 농협, 도농 상생 농산물 직거래장터 운영 (사진=농협 전남본부 제공)

전남 농협, 도농 상생 농산물 직거래장터 운영 (사진=농협 전남본부 제공)
농협 전남지역본부는 지난 13일 광주시청 앞 광장에서 2018 도농 상생 농산물 직거래장터를 운영했다고 밝혔다.

이번 직거래장터는 농림축산식품부와 (사) 농촌사랑 범국민운동본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 후원하고 전남농협이 주관했다.

이번 행사는 도시와 농촌이 소통하는 만남의 장을 열어 도시민에게 우리 농산물의 우수성과 도농 상생의 공익적 가치를 홍보하고, 농산물 소비촉진을 통한 농가소득 증대를 도모하고자 마련했다.

장터에는 삼성전자 광주공장과 5년째 1사 1촌 자매결연을 하는 담양 도래수마을이 참여하여 마을에서 생산된 농산물, 농산물가공식품 등 마을 우수농산물을 판매했다.

전남 농협에서는 장터를 찾은 도시민을 대상으로 1사 1촌 자매결연, 또 하나의 마을만들기 운동 등 도농교류 활성화를 위한 홍보활동을 전개했다.

농협 전남본부 박태선 본부장은“농산물 판매방안에 어려움을 겪는 농촌 마을에게 도움이 되기 위해 마련했으며, 이번 장터를 계기로 도시와 농촌이 더 가까워지는 기회가 되어 도농 상생이 활성화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광주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